코리아시사통신

[용인시] 용인자연휴양림서 열린‘숲속의 물놀이터’큰 호응

박경태 | 기사입력 2024/06/21 [17:48]

[용인시] 용인자연휴양림서 열린‘숲속의 물놀이터’큰 호응

박경태 | 입력 : 2024/06/21 [17:48]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지난 20일 처인구 모현읍 초부리 용인자연휴양림에서 상반기 유아숲 특별 프로그램인 ‘숲속의 물놀이터’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엔 용인산림교육센터에서 운영하는 유아숲 체험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관내 18개 어린이집‧유치원생 1000여 명이 참여했다.

 

어린이들은 ‘물’을 주제로 한 놀이와 체험을 통해 자연의 소중함과 환경을 지킬 수 있는 생활 속 실천 방법을 익히고, 숲에서 마음껏 뛰놀며 자연과 교감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행사장엔 놀이로 쉽고 재미있게 자연의 소중함과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일깨워 주기 위해 ‘물’을 주제로 한 15개 체험 부스와 곤충 관찰 부스, 조아용 대형풍선 등으로 꾸민 포토존이 마련됐다.

 

어린이들은 ‘연못을 채워라(릴레이로 물을 전달해 올챙이가 살아남을 수 있는 연못을 지키는 놀이)’, ‘더러운 물 깨끗한 물’(물이 담긴 긴 비닐에 구멍을 뚫어 물줄기의 방향과 어떤 물이 나오는지 확인하는 놀이)’, ‘방울이의 여행(물의 순환 과정이 그려진 비닐에 물을 담아 물의 순환 과정을 체험하는 놀이), ’천연 정수기(오염된 물이 맑은 물로 변하는 과정을 경험하는 놀이)‘ 등을 하며 물의 중요성을 배우고 수자원을 보호할 수 있는 실천 방법을 배웠다.

 

시 관계자는 “어린이들이 마음껏 뛰놀며 놀이와 체험을 통해 환경의 중요성을 배우고 자연과 교감하며 따뜻한 정서를 함양할 수 있도록 특별 프로그램은 운영하고 있다”며 “하반기에도 더욱 풍성한 프로그램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산림교육센터는 유아들의 창의력과 정서 함양에 도움을 주고, 숲의 중요성에 대해 알 수 있도록 관내 11개 유아숲체험원을 통해 유아숲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상‧하반기에는 유아숲을 이용하는 기관이 모두 모이는 특별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