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시사통신

[홍천군] 임대형 스마트팜 운영으로 청년 창업농 육성한다

박경태 | 기사입력 2024/02/07 [12:42]

[홍천군] 임대형 스마트팜 운영으로 청년 창업농 육성한다

박경태 | 입력 : 2024/02/07 [12:42]

 

홍천군(군수 신영재)은 스마트팜 전문농업인 양성에 박차를 가하며, 지역 내 청년농업인들이 자립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홍천군에서 추진하는 「청년농업인 올(ALL)케어 자립정착 지원사업」은 지방소멸대응기금 36억 원을 투입하여 스마트팜 교육을 시작으로 임대 스마트팜 운영, 농업창업으로 이어지는 지역 내 청년농업인들의 농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원사업이다.

 

또한, 청년농업인들이 더 나은 환경에서 풍요롭고 지속 가능한 농업을 영위할 수 있도록 돕겠다는 홍천군의 의지를 담고 있다.

 

이번 사업은 청년 창업농 육성을 위한 인큐베이팅(보육) 시스템 3단계로 진행되며, 스마트팜 교육생에게 이론 및 실습교육 서비스를 지원하여 전문인력을 육성(1단계)하고, 교육 이수자에는 스마트팜 임대운영(2단계)의 기회를 제공한다.

 

임대형 스마트팜은 11,570㎡(3,500평) 규모로 설치하여 최대 3년까지 운영이 가능하며, 임대기간 발생한 농업소득을 활용하여 안정적인 농업창업(3단계) 유도를 목표로 한다.

 

현재 홍천군 농업기술센터는 현재 임대형 스마트팜 신축공사를 추진중에 있으며, 지난달 10일부터 30일까지 20일간 교육생을 모집하여 10명이 접수, 2월 5일 사업설명회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사업이 시작되었다.

 

문명선 홍천군농업기술센터소장은 “스마트팜은 농업 소득 증대 및 농촌 청년 창업농 유입 등 현재 농촌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좋은 수단이며, 청년 스마트팜 농업인 육성을 통해 농업이 활력있게 지속 유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홍천군은 이번 청년농업인 올(ALL)케어 자립정착 지원사업을 통해 스마트팜 전문농업인 양성과 청년농업인들의 자립 정착을 도모함으로써, 홍천군의 농업 분야의 미래성장과 지속가능성을 위한 기반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