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시사통신

문화체육관광부,일과 휴가를 동시에 즐기며 지역관광 활성화 추진.............선착순 1,500여 명 1인당 참가비 5만 원

박상기 | 기사입력 2023/08/30 [11:20]

문화체육관광부,일과 휴가를 동시에 즐기며 지역관광 활성화 추진.............선착순 1,500여 명 1인당 참가비 5만 원

박상기 | 입력 : 2023/08/30 [11:20]

 메인사진

[경인투데이뉴스=박상기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 함께 근로자들이 일과 휴가를 동시에 즐기고, 지역관광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워케이션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역의 새로운 워케이션 프로그램을 발굴하고, 지자체 등에서 추진하고 있는 기존 관광 프로그램과 연계해 전국 16개 지역 20개 시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일례로 양양 워케이션 프로그램은 최근 서핑으로 유명한 죽도와 인구해변에서 서핑을 즐길 수 있는 체험 할인권을 제공하고, 인천 포내와 남해 지족, 포항 바우, 완도 등은 조용한 어촌마을에서 몸과 마음을 치유하고 갯벌과 통발 등 특별한 워케이션 경험을 할 수 있다. 전남 곡성 워케이션 프로그램에서는 청정 자연에 둘러싸인 한옥에서 일을 하면된다.

선착순 1,500여 명 1인당 참가비 5만 원, 지역 특화프로그램 등 지원하며,중소중견기업 종사자는 참가비 추가지원한다.

워케이션 프로그램에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이나 기관, 1인 사업자는 8 29부터 대한민국 구석구석(korean.visitkorea.or.kr)’ 워케이션 테마관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선착순 총 1,500여 명을 대상으로 수요에 맞는 숙소나 체험프로그램을 추천하고 워케이션 지원 프로그램과 연계해주는 컨설팅을 진행한다.

아울러 1인당 참가비 5만 원 지원과 지역 특화프로그램 제등의 혜택도 주어질 예정이다. 중소중견기업 종사자는 아이비케이(IBK)업은행에서 참가비를 추가로 지원한다.

코로나19 이후 우리나라에 소개된 워케이션은 단순히 재택근무의 일환 혹은 일부 기업에만 한정되는 임직원 복지 증진 차원이었다.

그러나 워케이션이라는 새로운 근로문화가 지역의 관광자원과 연계돼 지역관광을 활성화하고, 생활인구 증가를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등 새로운 가치를 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문체부는 올해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내년에 워케이션 활성화 사업 규모를 확대해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10월에는 <워케이션 안내책(디렉토리 북)>을 발간해 전국 워케이션 프로그램과 설정보를 통합 제공한다. 각 지역의 공공 및 민간부문에서 하루가 다르게 워케이션 문화가 확산되는 만큼 관련 최신 정보는 대한민국 구석구석케이션 테마관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박종택 관광정책국장은 워케이션은 일과 여행을 동시에 추구하는 새로운 여행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라며, “기업과 함께하는 이번 워케이션 프로그램이 지역관광과 내수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일반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