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시사통신

한국소비자원,유명브랜드 운동화 판매하는 해외구매대행 온라인 쇼핑몰 소비자불만 증가...........소비자 피해주의보를 발령

박상기 | 기사입력 2023/05/09 [10:01]

한국소비자원,유명브랜드 운동화 판매하는 해외구매대행 온라인 쇼핑몰 소비자불만 증가...........소비자 피해주의보를 발령

박상기 | 입력 : 2023/05/09 [10:01]

 메인사진

[경인투데이뉴스=박상기 기자] 

한국소비자원과 서울시는 최근 ‘트렌디슈즈 (https:// trendyshoes.co.kr)’ 등 유명브랜드 운동화를 판매하는 해외구매대행 온라인 쇼핑몰 6개 업체와 관련한 소비자불만이 증가하고 있어 소비자 피해주의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뉴욕파크, 쇼핑차트, 슈스톱, 쿠잉팩토리, 트렌디슈즈, 플레이멀티 희소성 있는 한정판 운동화를 비싸게 재판매하는 리셀 열풍으로 국내에서 유명브랜드 운동화를 정상가격에 구매하기 어려워지자, 해외구매대행으로 제품을 구매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이러한 소비자들의 구매심리를 이용해 해외구매대행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 하며 유명브랜드 운동화를 판매한 후 배송·환급을 지연하는 사례가 올해 2월 부터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7개월간 1372소비자상담센터와 서울시전자상거래센터에 접수된 6개 업체 관련 소비자불만은 총 282건으로, 업체별로는 트렌디슈즈 (30.1%), 쿠잉팩토리(21.6%), 슈스톱(20.6%) 등의 순이었다.

공정거래위원회가 운영하고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한국소비자원, 광역지자체가 참여하여 상담을 수행하는 전국 단위 소비자상담 통합 콜센터 6개 업체의 사업자 정보는 각각 다르지만 온라인 쇼핑몰의 레이아웃이 유사 하고, 판매 중인 브랜드, 제품, 상세 설명, 구매 후기가 상당 부분 중복되는 것 으로 확인됐다.

이 업체들에 대한 소비자불만 사유의 대부분은 배송·환급 지연(63.1%)과 연락 두절(29.8%)이다.

해당 업체들은 해외구매대행 방식으로 제품을 판매하기 때문에 배송이 지연되는 것이라고 주장하면서, 소비자가 주문취소를 요구하면 이미 배송 중이라는 이유로 해외 배송비를 청구하거나 환급을 지연하고 있다.

한국소비자원과 서울시는 국내에서 구매하기 어려운 유명브랜드 운동화를 판매하는 해외구매대행 온라인 쇼핑몰을 이용하기 전에, 믿을만한 사이트인지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제품 구매 시 현금보다는 신용카드를 사용하고, 특히 현금결제만을 요구하는 경우에는 거래하지 말 것을 강조했다. 아울러 배송·환급 지연으로 피해를 입었다면 1372소비자상담센터 또는 서울시 전자상거래센터에 도움을 요청하라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일반뉴스 많이 본 기사